11  

백아연(白娥娟)- (你要離開了)歌詞中譯


Translated by:Ari

譯註:

백아연白娥娟是SBSKpopStar》選秀節目第一屆的參賽者,原譯白雅妍幼年曾罹患罕見疾病今已痊癒,參賽期間雖不是最被看好的選手,卻以穩定的實力與清雅的歌聲獲得好評,近期發表第一張EP《I’m Baek》

 

니가 떠난다 점점 멀어져 간다 
뒤돌아서면 널 두번 다시는 
볼 수가 없는데 만날 수도 없는데 
이젠 끝난거잖아

你要走了 漸漸的走遠了

若是掉頭就走 就沒有再見你的機會,也無法再碰頭,

現在不就要結束了…..

 

*가지 말라고 숨이 멎을 것만 같다고 
너 없이는 살 수가 없다고 해도 
이런 날 두고 자꾸 멀어져 간다 
저기 저 먼 곳으로

請不要走話語間已然氣息奄奄

儘管說了沒有你不能活,

你依然把我丟下高飛遠走

尋思那路遙的遠方

 

니가 날 떠난다 
사랑이 끝난다 떠나간다

你要離開我了

愛要完結了要離開了

 

 

눈을 감는다
꼭 잡은 두 손을 놓기가 싫어서
그러긴 싫어서 눈을 뜨면 니가 없을지도 몰라 
아마 그럴지도 몰라

而我閉上眼

因我一點都不想放下緊抓住的雙手

我不願,也許眼睛一睜開你就消失了

說不定就是會這樣

 

가지 말라고 
숨이 멎을 것만 같다고 너 없이는 살 수가 없다고 해도
이런 날 두고 자꾸 멀어져 간다 
저기 저 먼 곳으로

 

請不要走話語間已然氣息奄奄

儘管說了沒有你不能活,

你依然把我丟下高飛遠走

尋思那路遙的遠方

 

니가 날 떠난다 
사랑이 끝난다 니가 멀어진다 

你要離開我了

愛要完結了而你遠走了


거짓말이라고 해줘

그냥 놀리려는 거라고 
그렇게 말해주면 모르는 척 다시 니 품에 안겨서
나는 웃을 수 있어

 

說這是謊言吧

說你只是想開個玩笑

如果真的這麼說,那此後就會裝作不知重回你的懷抱

我還能笑

 

너를 보낸다 이제는 그래야만 한다 

두번 다시 널 볼 수 없다고 해도 이런 날 두고 
자꾸 멀어져 간다 저기 저 먼 곳으로 
니가 날 떠난다

사랑이 끝난다 떠나간다

니가 날 떠난다

要把你送走了 現在也只能這麼做了

就算說沒有再見你的機會,你仍將我丟下

始終遠遠離開,尋思那路遙的遠方

你要離開我了

愛也完結了 遠離了

你要離開我了



阿里Ari 發表在 痞客邦 PIXNET 留言(0) 人氣()